CHUNG KUKTAEK

His works like falling downand then standing up again remind modern people who live like roly poly toys and live the boundary between happiness and sadness.

조각가 정국택

풍자는 시대의 사회상과 인간상을 재현하는 게 아니라, 부정적인 요소를 재미있게 표현하므로써 사고에 즐거움을 주는 은유의 방법이다. 관객으로 하여금 처음엔 웃음을 자아내게 하지만 결국 무언가를 생각하게 한다.